2020.01.24 (금)

  • 흐림속초5.8℃
  • 박무-1.3℃
  • 구름조금철원-3.0℃
  • 흐림동두천-0.3℃
  • 맑음파주-0.5℃
  • 흐림대관령-3.6℃
  • 맑음백령도1.5℃
  • 비북강릉4.8℃
  • 흐림강릉5.0℃
  • 흐림동해6.0℃
  • 연무서울1.5℃
  • 박무인천1.3℃
  • 맑음원주0.8℃
  • 흐림울릉도4.5℃
  • 박무수원2.5℃
  • 맑음영월0.4℃
  • 맑음충주-0.3℃
  • 맑음서산3.4℃
  • 흐림울진9.0℃
  • 박무청주2.7℃
  • 박무대전3.2℃
  • 맑음추풍령3.0℃
  • 박무안동2.1℃
  • 흐림상주0.0℃
  • 연무포항7.2℃
  • 맑음군산4.7℃
  • 안개대구2.1℃
  • 박무전주3.9℃
  • 연무울산7.4℃
  • 연무창원5.9℃
  • 연무광주5.7℃
  • 구름많음부산11.0℃
  • 구름조금통영8.2℃
  • 박무목포3.7℃
  • 구름조금여수7.4℃
  • 박무흑산도6.9℃
  • 구름조금완도7.3℃
  • 맑음고창4.3℃
  • 맑음순천6.1℃
  • 박무홍성(예)2.8℃
  • 연무제주10.4℃
  • 구름많음고산9.5℃
  • 흐림성산10.2℃
  • 흐림서귀포13.3℃
  • 맑음진주2.0℃
  • 맑음강화1.9℃
  • 맑음양평0.2℃
  • 맑음이천1.1℃
  • 맑음인제-1.0℃
  • 맑음홍천-2.4℃
  • 흐림태백1.9℃
  • 맑음정선군-0.5℃
  • 맑음제천0.3℃
  • 맑음보은0.8℃
  • 맑음천안1.3℃
  • 맑음보령4.4℃
  • 맑음부여3.8℃
  • 흐림금산-1.0℃
  • 맑음부안4.3℃
  • 맑음임실4.2℃
  • 맑음정읍3.1℃
  • 맑음남원2.3℃
  • 맑음장수-1.8℃
  • 맑음고창군4.0℃
  • 맑음영광군4.1℃
  • 구름많음김해시5.8℃
  • 맑음순창군3.1℃
  • 구름조금북창원5.2℃
  • 맑음양산시5.8℃
  • 맑음보성군8.3℃
  • 맑음강진군7.7℃
  • 맑음장흥6.9℃
  • 구름조금해남5.7℃
  • 맑음고흥5.9℃
  • 맑음의령군3.1℃
  • 맑음함양군3.0℃
  • 맑음광양시7.5℃
  • 구름조금진도군6.7℃
  • 맑음봉화-0.3℃
  • 흐림영주-1.1℃
  • 구름많음문경-1.5℃
  • 흐림청송군1.5℃
  • 맑음영덕8.3℃
  • 흐림의성2.1℃
  • 구름조금구미3.3℃
  • 맑음영천1.5℃
  • 맑음경주시6.7℃
  • 맑음거창3.0℃
  • 맑음합천1.7℃
  • 맑음밀양4.2℃
  • 맑음산청2.0℃
  • 구름많음거제8.3℃
  • 구름많음남해7.7℃
벼룩시장구인구직 “직장인 94.5% 직장생활 중 우울감 경험해”
  •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

오피니언

벼룩시장구인구직 “직장인 94.5% 직장생활 중 우울감 경험해”

우울감을 가장 많이 느끼는 직종은 ‘고객상담·서비스’
업무에도 안 좋은 영향 끼쳐… 응답자 13% “직장생활 우울감으로 퇴사”

 

출처: 벼룩시장구인구직

 

  • 생활밀착 일자리를 제공하는 벼룩시장구인구직(대표 장영보)이 직장인 876명을 대상으로 ‘직장생활 중 우울감을 느낀 경험’에 대해 조사한 결과 94.5%가 ‘있다’고 답했다

 
 
 

직장인 10명 중 9명 이상은 직장생활 중 우울감을 느낀 경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 
 
생활밀착 일자리를 제공하는 벼룩시장구인구직(대표 장영보)이 직장인 876명을 대상으로 ‘직장생활 중 우울감을 느낀 경험’에 대해 설문 조사한 결과 무려 94.5%가 ‘있다’고 답했다. 
 
성별로는 남성 직장인(95%), 여성 직장인(94.2%)이 비슷했으며 직무별로는 ‘고객상담·서비스(14.1%)’가 우울감을 가장 많이 느낀 것으로 집계되었다. 다음으로 ‘인사·총무(12%)’, ‘영업·영업관리(12%)’, ‘전문·특수직(10.9%)’, ‘마케팅·홍보(9.4%)’, ‘재무·회계(8.7%)’, ‘IT·인터넷·모바일(8.7%)’ 등의 순이었다. 
 
이들이 우울감을 느끼는 가장 큰 이유로는 ‘직장인으로서 내 미래에 대한 불안감’이라는 답변이 23.9%로 가장 많았다. 이어 ‘상사·동료와의 관계(23.2%)’, ‘과도한 업무량(22.1%)’, ‘동료·주변인과의 연봉, 승진 등의 비교(13.8%)’, ‘기대와 다른 회사생활과 업무(10.5%)’, ‘회사의 부당 대우(4.3%)’ 등의 의견이 이어졌다.  
 
성별로 살펴보면 남성은 ‘직장인으로서 내 미래에 대한 불안감(28.1%)’으로 우울감을 가장 많이 느끼는 것에 비해 여성은 ‘상사·동료와의 관계(28.4%)’로 인해 우울감을 가장 많이 느껴 차이를 보였다.  
 
우울감을 느낄 때 나타나는 증상으로는 ‘의욕상실·무기력증’이 36.2%로 가장 많았으며 ‘만성피로(15.6%)’, ‘심한 감정기복(13%)’, ‘수면장애(12.3%)’, ‘집중력 저하(9.8%)’, ‘소화불량(8.3%)’, ‘신체적 피로(3.3%)’ 등의 순이었다.  
 
직장인들의 대부분은 자신의 우울감 정도를 ‘보통(66.3%)’의 수준으로 판단하고 있었다. 20.3%는 ‘가벼운 수준’이라고 답했으며 13.4%는 ‘주변에서 눈치챌 만큼 심각하다’고 답해 직장인 10명 중 1명꼴로 직장생활로 인한 극심한 우울감을 호소하고 있었다. 
 
그렇다면 이런 우울감이 직장생활에 어떠한 영향을 끼치고 있을까? 
 
우선 우울감이 업무에 안 좋은 영향을 끼친 적이 있냐는 질문에는 90.6%가 ‘있다’고 답했다. 
 
또 우울감이 지속되거나 정도가 심해지면서 퇴사를 고민한 직장인은 68.8%에 달했으며 특히 13%는 ‘실제로 퇴사했다’고 밝혔다. 
 
한편, 우울감을 극복하기 위한 방법을 묻는 질문에는 ‘여행·문화생활(24.6%)’을 1위로 꼽았다. 이외 ‘혼자만의 시간을 갖는다(18.1%)’, ‘가족·친구들과 대화(15.9%)’, ‘운동 등 취미생활(12.7%)’, ‘잠자기(8%)’, ‘별 다른 노력은 하지 않는다(7.6%)’, ‘술이나 담배로 해소한다(6.5%)’ 등의 의견이 있었다.

 

전국행정사협동조합 www.nacoop.org

 

사단법인 체인지하트 http://www.changeheart.or.kr

 

대한사단법인신문 http://ngo-news.kr/






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