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19.10.23 (수)

  • 흐림속초18.9℃
  • 흐림20.7℃
  • 흐림철원19.8℃
  • 흐림동두천20.6℃
  • 흐림파주20.5℃
  • 흐림대관령12.8℃
  • 흐림백령도18.3℃
  • 흐림북강릉18.4℃
  • 흐림강릉20.4℃
  • 흐림동해17.9℃
  • 흐림서울20.6℃
  • 흐림인천20.2℃
  • 흐림원주19.5℃
  • 흐림울릉도16.9℃
  • 흐림수원19.6℃
  • 흐림영월18.6℃
  • 흐림충주18.7℃
  • 흐림서산20.1℃
  • 흐림울진19.2℃
  • 흐림청주19.9℃
  • 흐림대전18.4℃
  • 흐림추풍령17.1℃
  • 흐림안동18.0℃
  • 흐림상주17.2℃
  • 구름많음포항20.7℃
  • 흐림군산18.6℃
  • 흐림대구20.4℃
  • 흐림전주19.3℃
  • 흐림울산19.3℃
  • 흐림창원19.9℃
  • 흐림광주19.3℃
  • 흐림부산20.7℃
  • 흐림통영20.4℃
  • 흐림목포19.9℃
  • 흐림여수19.8℃
  • 흐림흑산도18.7℃
  • 흐림완도20.5℃
  • 흐림고창18.7℃
  • 흐림순천20.1℃
  • 흐림홍성(예)20.0℃
  • 흐림제주20.7℃
  • 흐림고산20.8℃
  • 흐림성산20.2℃
  • 흐림서귀포21.1℃
  • 흐림진주20.2℃
  • 흐림강화19.9℃
  • 흐림양평20.1℃
  • 흐림이천19.5℃
  • 흐림인제19.3℃
  • 흐림홍천19.0℃
  • 흐림태백13.9℃
  • 흐림정선군18.2℃
  • 흐림제천18.2℃
  • 흐림보은18.0℃
  • 흐림천안18.7℃
  • 흐림보령19.9℃
  • 흐림부여18.8℃
  • 흐림금산17.8℃
  • 흐림부안19.3℃
  • 흐림임실18.4℃
  • 흐림정읍18.4℃
  • 흐림남원19.6℃
  • 흐림장수17.8℃
  • 흐림고창군17.9℃
  • 흐림영광군18.7℃
  • 흐림김해시20.8℃
  • 흐림순창군18.9℃
  • 흐림북창원18.1℃
  • 흐림양산시20.6℃
  • 흐림보성군20.5℃
  • 흐림강진군21.3℃
  • 흐림장흥20.7℃
  • 흐림해남20.5℃
  • 흐림고흥19.2℃
  • 흐림의령군20.8℃
  • 흐림함양군19.7℃
  • 흐림광양시20.1℃
  • 흐림진도군20.4℃
  • 흐림봉화17.5℃
  • 흐림영주18.5℃
  • 흐림문경17.6℃
  • 흐림청송군18.1℃
  • 흐림영덕20.6℃
  • 흐림의성20.8℃
  • 흐림구미18.7℃
  • 흐림영천20.4℃
  • 흐림경주시20.5℃
  • 흐림거창19.2℃
  • 구름많음합천20.6℃
  • 흐림밀양20.7℃
  • 흐림산청19.1℃
  • 흐림거제20.3℃
  • 흐림남해20.3℃
[그 날]이 두려운 어린 친구들에게 도움을 주세요
  •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

NGO NEWS

[그 날]이 두려운 어린 친구들에게 도움을 주세요

누구에게 이야기를 해야 할까요?

출처 : 사단법인 체인지하트

 


cloth-napkins-1698397_960_720.jpg

 

 

누구에게 이야기를 해야 할까요?
 

우리나라에서 생리대 살 돈이 없어 '신발깔창, 휴지' 등을 생리대 대체용품으로 사용하거나 기간동안 학교에 가지 못하는 어린 청소년들이 10만명이 넘는다 합니다. 지금은 학교 여성화장실, 보건실 등에 사회적인 이슈로 인해 예비로 잘 비치되어 있다 하지만 아직 우리 주위에는 말 못하는 고민으로 학교를 가지 않는 어린 여학생들이 많습니다. "누구에게 이야기 해야지? 생리대 살 돈은 어디서 구하지?"

매월 돌아오는 '그 날'이 두려운 국내 지방에 있는 저소득층, 다문화 가정의 소녀들은 지금도 걱정으로 웃음을 찾을 수 없습니다.

첫 생리로 고민을 해야 하는 다문화 가정의 햇님(가명)이는 오늘도 홀로 고민중입니다. 옆에 엄마가 있다면 부탁이라도 해볼텐데.... 아빠가 단 둘이 사는 햇님이는 학교에 적응하기도 전에 홀로 해결해야 하는 문제가 생겼습니다.

 

 


strip-3655836_960_720.jpg

 

저소득층, 다문화 가정의 어린 여학생들은 지금도 고민중입니다.지방에는 아직도 저소득층의 편부모, 다문화 가정들이 수도권보다 많이 살아가고 있습니다. 그러다 보니 어린 많은 여학생들이 홀로 고민을 하고 있습니다. 아랫배가 왜 아픈건지, 혹시 어디가 잘못된건 아닌지, 생리대는 어디서 사야하는지... 다문화 가정의 햇님이는 아빠와 단 둘이 살다보니 엄마에 대한 그리움이 더커져 갑니다. 홀로 작은 가게들을 돌아다니며 생리대를 바라봅니다. 몰랐던 생리대의 가격에 눈앞이 캄캄합니다. 집안 형편을 알기에 아빠에게 이런 고민을 털어놓을 수 조차 없습니다. 친구들에게 빌린 생리대로 오늘 하루 어떻게 지내봅니다. 하지만 매월 돌아오는 그날이 어린 햇님이에게는 두렵습니다.
 
여성용품을 선물해 주세요.햇님이와 비슷한 상황에 처한 어린 여학생들이 건간하게 자라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 할 수 있게 해피빈 여러분의 마음을 나눠 주세요. 여성용품(생리대 6개월, 위생속옷)을 전달하고자 합니다. 여러분의 관심이 큰 힘이 됩니다. https://happybean.naver.com/donations/H000000154818

전국행정사협동조합  www.nacoop.org

    

사단법인 체인지하트  http://www.changeheart.or.kr

    

대한사단법인신문   http://ngo-news.kr/







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